즐겨찾기 설정

자유 백승호 경기이해도 문제[발롱도르~]

  • 신객
  • 1947
  • 25
  • 96

기술은 국대급이 맞는데 냉정히 봐보면 경기이해도 자체는 프로레벨에서 부족함이 있다.

 

백승호 관련 글 쓸 때 오프더볼, 플레이메이킹, 경기운영이 부족하다라고 표현은 했지만

쉽게 말하면 프로레벨에서 경기하는 방법을 잘 모름

 

중원에서 볼 지키고 눈에 딱 보이는 데 패스하고 이런 거는 잘하는데

경기가 어떻게 돌아가는지 파악하고, 어떻게 공격을 만들어 나가야 하는지를 모른다

 

그러니까 빌드업 과정에서 속도변화없이 그냥 일정한 속도로 왔다갔다만 하고

볼 못 받을 거 같으면 후방으로 자꾸 내려가서 편하게 볼 받으려고 하는 거임.

아니면 그대로 경기관여도 제대로 안되거나 더 높은 레벨의 경기에서는 잠수 타거나 하는 현상 발생.

 

수싸움 자체를 걸지 못하고 상대 빈틈을 활용할 줄 모르니까 어시스트 기록도 안 좋음.

 

전에 김정민 얘기할 때 살짝 했던 얘긴데

청대 엘리트 선수 중에 더러 그런 선수들이 있음.

이진현, 이승모, 김정민 등 볼란치 포지션 선수들.

 

이 선수들 공통점이 높은 데서 시작해서 커리어가 점점 하락한다는 거임.

 

이진현 U20 활약으로 오스트리아 빈 이적해서 유로파무대 밀란전도 뛰었었는데

이후 포항 돌아와서 자리 못잡고 대구로 갔고 대구에서도 자리 못잡고 대전으로 이적.

대전에서도 알리바예프한테 밀림.

 

이승모도 U20월드컵 월반할 정도로 유망주였지만 포항에서 꽤 오래 자리 못 잡았고

2부 있던 광주 임대가서도 결국 출장 거의 못함.

 

김정민은 바로 잘츠부르크 가서 B팀까지 뛰다가 A팀 진입 실패하고 임대로 떠돌다가 강원으로 이적.

강원에서도 경기 못나오고 강원B팀에서도 별다른 활약 못함. 그리고 2부 부산 이적했는데

부산에서 최근에는 페레즈가 출장기회 몰아줬지만 아직 주전으로 자리잡은 것도 아니고 활약도 썩 좋지 못함.

이승모 광주시절 감독이 박진섭이었던 거 생각하면 김정민도 다시 어려워질 수 있을 거 같다.

 

팀 전술만 따라와줘도 쓸 수 있겠다 판단하고 감독들이 활용 시도해 보지만 줄줄히 실패.

 

백승호도 바르셀로나 B팀에서 A팀 진입 못하고 지로나 이적.

지로나 B팀 격인 페랄라다에서 대부분의 시간 보냄.

이후 다름슈타트 이적했으나 제대로 자리 못 잡음. 그리고 전북 이적.

 

이 선수들 커리어 공통점 중 하나가 또 벤투가 픽했던 유망주들이라는 거.

벤투는 기술 좋은 유망주 픽을 꾸준히 해왔음.

이승모는 아니지만 이진현, 김정민, 백승호 셋 다 픽 됐었는데 국대에서도 멀어진 케이스.

 

이 중 백승호가 잠재성을 보여줬던 거 같고 이란전에서는 존재감까지 보이면서 어필 했었음.

하지만 이후 다시 국대랑 멀어졌다가 전북에서 체력, 경기력 올라오면서 재발탁.

 

김학범 감독하고도 연결되는 지점이 있다.

이진현, 이승모, 김정민 셋 다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때 김학범이 픽했던 선수들.

하지만 이때 김학범 전술 깨지면서 활용 제대로 안됐고 이 선수들 경기력 안 좋았음.

이후 올림픽대표팀으로 넘어가면서는 셋 중 아무도 발탁을 안 해버림. 대신 원두재, 김동현, 맹성웅 발탁.

 

백승호도 올림픽대표팀 전지훈련도 같이 다니고 평가전도 나섰지만 결국 도쿄올림픽 낙마.

이때 김학범이 백승호 템포 문제 지적. 독일 방문했던 차범근은 백승호 오프더볼 문제 지적.

 

이 중 이승모는 김기동 감독이 최영준이랑 숙소 한 방에 몰아넣고 멘탈 잡게 하고 튜터시키면서 경기이해도 높아져서 선발로 출장하기 시작.

그러면서 뒤늦게 김학범 올대에도 발탁됐었는데 도쿄까지는 못 감.

경기이해도 올라오니까 전방에 박아놔도 알아서 압박전술도 잘 수행하고 공간창출도 잘함.

요즘 다시 볼란치로 기용되면서 감 찾아가는 중.

 

이진현은 올해 축구에 눈 떴음. 직접적인 포지션 경쟁자는 아니지만 선발경쟁자인 이현식, 마사 다 이겨내고 주전 미드필더로 등극.

어시스트 계속 하면서 조축 탑급 미드필더로 순식간에 발돋움.

 

근데 김정민, 백승호는 아직 눈을 못 떴다.

 

백승호 포지션 적응 탓 하기에는

바르셀로나 B팀 때부터 시작해서 페랄라다 한 시즌 통, 다름슈타트에서도 볼란치로 주로 출장했고 전북에서의 1년까지 이미 볼란치만 5년.

 

감독 탓 하기에도

김보경은 창의적인 공격전개 만들어 내고 김진규는 속도감있는 공격전개 만들어 내는 거 보면

꼭 감독만 탓할 수도 없음.

 

백승호 경기이해도 자체가 부족하다.

경기력, 체력 좋아져서 다시 벤투가 부르긴 했는데

브라질, 파라과이전 봤을 때 경기레벨 높아지니까 그냥 템포 적응이 안되고, 그러니까 전술적인 역할이고 뭐고 생각할 여유도 없다.

생각할 여유가 없어지니까 파라과이전 본인 공격본능 갑자기 틔어나와서 맥락없이 드리블 치고 올라가다 끊겨서 역습 얻어맞고.

그적저럭 괜찮았던 수비움직임도 다시 엉망이 되버리고.

 

정우영 대체자로 기용한 백승호인데

백승호 빼고 그 자리에 황인범 배치한 건 백승호한테 좋은 신호는 아닌 거 같다.

벤투가 분명 백승호 잠재성 높게 보고 있고, 터트리고 싶어하는 인상은 받는데 이번 평가전에서 그 기대에 부응하지는 못한 거 같음.

 

백승호는 여기서 스텝업 하려면 경기 읽고 수싸움할 수 있는 눈이 틔어야 할 거 같음.

 

기본적인 경기이해도가 있어야 본인 포지션도 찾을텐데

저번에 전북 갤러가 얘기했지만 냉정히 지금 백승호는 볼 수 있는 포지션이 없다라는 의견에 동의.

억지로 3선에 넣고 쓰고 있지만

기본적인 포지셔닝, 경기운영을 못하는 3선 볼란치라는 게 사실 말이 안된다.

그런 능력 없이 2선은 더더욱 어렵고. 물론 한번씩 임팩트 있는 플레이는 보여줄 수 있겠지만.

 

전북에서도 백승호 없으면 볼순환이 안된다라는 평도 있지만

정확히는 백승호가 있으면 볼이 잘 지켜지는 거지 김보경, 김진규랑 비교하면 볼을 잘 순환시키는 건 아니라는 생각이고.

 

리그 탑금 미드필더라는 의견도 있지만

기성용, 이명주, 신진호, 박용우 등의 경기영향력과 비교하면

갠적으로는 그 정도까지는 아직 아니지 않나 하는 생각도 든다.

 

대신 눈 트이기 시작하면 리그탑 수준의 기술적인 능력과 헌신적인 경기태도, 신체조건을 갖고 있는 선수라

단번에 국대 주전급으로 올라올 수도 있지 않을까 하는 기대를 함.

갠적으로 계속 백승호 관련 글 쓰는 것도 눈에 트일 거 같은 느낌을 받은 경기들이 있었어서 기대감을 갖고 있기 때문이기도 하고. 

댓글 25

best 신객 작성자 2022.06.11. 12:08
자기 앞에 마크 없고 공간 열려있을 때 전방에서 누가 뛰면 그거는 보고 패스 찔러주는데
그런 상황이 아닐 때 동료나 상대선수 포지셔닝 봐가면서 쪼였다 풀면서 공간 만들거나 다음 움직임 예측하면서 경기를 조립하는 걸 못함
best Kaka 2022.06.11. 11:51
백승호가 상식볼 이해만 했어도 전북 올시즌 무패였지
best Kaka 2022.06.11. 11:51
백승호가 상식볼 이해만 했어도 전북 올시즌 무패였지
댓글
술부어먹어 2022.06.11. 11:53
이해도가 프로레벨이 아니면 프로에서 근데 못뜀 ㅋㅋ
설명하는거 공감이 많이 되는데
주관적인 감정으로 개같이 후려치시네 ㅋㅋ
댓글
술부어먹어 2022.06.11. 12:43
 신객
공격적으로 뭔가 말한거 같아 죄송합니다
댓글
신객 작성자 2022.06.11. 12:44
 술부어먹어
아니에요 님 지적이 맞아요. 제가 지나쳤어요. 죄송해요
댓글
신객 작성자 2022.06.11. 12:43
 술부어먹어
다시한번 사과글 남깁니다. 지적 감사하고 표현 과했던 점 죄송합니다.
댓글
고랭지동태 2022.06.11. 11:53
백승호는 시즌 끝나고 진지하게 김천 준비하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 같다
댓글
모모의꿈 2022.06.11. 11:56
가끔씩 저걸 보네?하는 느낌이 들 정도로 시야도 좋은 편인 거 같은 데 그게 또 자주 나오는 건 아니고 뭔가 판단 속도가 빠르단 느낌은 아니지.
댓글
술부어먹어 2022.06.11. 11:59
 모모의꿈
어려운걸 쉽게 하는데 쉽게 할 수 있는걸 어렵게 하다 지가 꼬이는거를 좀 봄
댓글
best 신객 작성자 2022.06.11. 12:08
 모모의꿈
자기 앞에 마크 없고 공간 열려있을 때 전방에서 누가 뛰면 그거는 보고 패스 찔러주는데
그런 상황이 아닐 때 동료나 상대선수 포지셔닝 봐가면서 쪼였다 풀면서 공간 만들거나 다음 움직임 예측하면서 경기를 조립하는 걸 못함
댓글
아로오링오 2022.06.11. 12:01
참 아쉬운 선수인듯. 태크닉만 보면 유럽파 포함해서도 좋다 보이는데...
팀 경기에서 보여주는 백승호의 경기 태도나 헌신을 보면 그 성실함이
분명 눈에 보임. 잘 됐으면 하는데 그게 쉽지는 않은 듯. 이렇게 된거
빨리 팹태완 밑으로 들어가길..
댓글
ars123 2022.06.11. 12:32
수미가 가장똑똑한 선수들 자리인데 그정도가 아닌듯
댓글
술부어먹어 2022.06.11. 13:20
 ars123
근데 선수 자체는 똑똑한 선수라 생각사는데 어떻게 보면 헛똑똑하다는 느낌을 받음
댓글
윾윾 2022.06.11. 12:52
많이 공감됩니다. 기술적으로 가진 게 많아서 아쉬울 정도. 어제 경기만 봐도 볼 투입할 때 한 번에 하려는 게 너무 눈에 보이더라고요. 본인이 주도적으로 여기저기 투입했다가 다시 받아가면서 상대 조직도 깨놓고, 동료들 위치 변화도 활용할 줄 알아야 하는데. 아직 ‘내 거’만 생각해서 일회적으로 공격을 시도하는 느낌이라… 개인적으론 조금 더 전술적인 지도자를 만났으면 싶습니다. 더 올라가려면 열정이나 투지가 아니라, 확실한 실력이 필요할 거라고 생각합니다.
댓글
수원곽대장 2022.06.11. 13:09
ㅆㅇㅈ 어제 경기초반 경기 안풀릴때 위에서 공을 받아주기보다는 자기가 공받기편할려고 센백사이 내려와서 받는거보고 아직은 멀었다라고 생각듬...
댓글
위아더 2022.06.11. 13:15
전북 팬인데 백승호 가만히 보면 답답할 때 있음
근데 ㅈㄴ 열심히 뛰어줘서 할 말이 없다
댓글
설인아 2022.06.11. 13:31
맞말인데 극단적이긴함 ㅋㅋ
댓글
오르샤즘 2022.06.11. 15:13
진짜 볼을 받지를 못하더라 일단 받아야 테크닉이고 뭐고를 보여주는데
댓글
물꼬오기92 2022.06.11. 16:06
근데 정우영은 백승호 뺨후려칠정도로 더 이해도낮음...
볼 안받으러 숨어다님. 책임회피형 볼란테
댓글
오르샤즘 2022.06.12. 09:22
 물꼬오기92
뭔소리임... 볼은 존나 잘 받는게 정우영이고 그 반대가 백승호임
댓글
물꼬오기92 2022.06.13. 06:16
 오르샤즘
뉴스기사말고, 국대경기 풀영상으로 제대로 보세요. 실제로 정우영이 볼란테역할을 어떻게 하고있나. 눈을 의심할겁니다.
댓글
오르샤즘 2022.06.13. 17:07
 물꼬오기92
기사는 보지도 않고 풀경기 제대로 맨날보는데요? 
본인 눈이나 의심하시길 ㅋㅋ
댓글
스틸타카 2022.06.11. 20:31
잘하긴하는데 포지션이 수미는 안어울리는거같음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홍보 [격주서울] 6-3월호 "좋은 서포팅이란 무엇인가? 좋은 감독이란 무엇인가?" 4 BenArfa 160 14
POTM 지기원정대 후원 플레이어스 하나원큐 K리그2 2022 이달의 선수상 - 6월 후보 12 장믜 297 20
에펨/로스터 개축갤 K리그 로스터 J리그, K3,K4 등등 페이스펙 같이 제작할 사람 구합니다 15 도스마스 435 20
홍보 잘가요 '인천의 낭만' 무고사의 마지막 경기 5 배지기 463 31
에펨/로스터 FM2022 플스 국축갤 K리그 로스터 82 권창훈 1630 72
자유 [오피셜] 일정 변경으로 인한 플피챔 대회 연기 3 젠지 204 14
홍보 [축정칼 3대 기획 이벤트] 축정칼에 게시물 쓰고, 대방출 하는 츄르 받자! 2 김현진 933 5
판타지리그 2022년 판타지리그 참가자 모집!!!!!!!!!!! [Fantasy League Center] 14 COSMO 2786 20
자유 플스위키 축구 관련 문서 작성 규정 10 ⠠⠎⠯ 3021 17
자유 ❗이것만 있으면 당신도 프로 플스인! 개축갤 뉴비들을 위한 필독서 모음❗ 24 뚜따전 12183 45
자유 국내축구갤러리 2022 가이드 7 권창훈 6729 27
인기 K리그서 유일한 '트레블' 가능성…전북현대 최초로 대업 이룰까 8 [도르~] 김상식 236 26
인기 안병준에 일류첸코, 마크 코스타까지…K리그 이적시장, 공격수 찾아요 [사커토픽] 3 롤페스 328 20
인기 근데 생각해보믄 MB 작년이랑 다를게 없음 7 postk 248 20
자유
기본
봄날의미래 22 1
자유
기본
짭승현 10 0
자유
기본
Bandiere 36 2
자유
이미지
gangwon 16 1
자유
기본
복사골파이터 22 3
자유
기본
조축경남 18 0
자유
기본
노른자 28 1
자유
기본
모라이스민두샛기 50 1
자유
기본
뽀블리 17 3
자유
이미지
신학 34 2
자유
기본
요우조아 29 4
자유
기본
Bandiere 49 5
자유
기본
요우조아 23 2
자유
기본
노랑용 63 8
자유
기본
아람코 18 3
에펨/로스터
기본
Koinu 18 3
자유
기본
무고사존버단 38 4
자유
기본
요우조아 17 3
자유
이미지
Koinu 43 4
자유
기본
쁘로빠시아맨 64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