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설정

카타르월드컵


승부예측 하러 가기▶

카타르월드컵


결승까지 남은 시간


카타르월드컵 한국 경기

우루과이

0-0

대한민국

2022년 11월 24일 목요일 22:00

대한민국

VS

가나

2022년 11월 28일 월요일 22:00

대한민국

VS

포르투갈

2022년 12월 03일 토요일 00:00

자유 선생님들 긴히 여쭈어 볼 것이 있습니다[발롱도르~]

장례 체크리스트를 확인중인데요.

입구에서 접객, 부의금관리 및 안내 하는 사람이 필요한데 믿을만한 친인척이 없습니다.

조금 어리숙하거나 욕심이 많은 사람들뿐인데 이런 경우 누구를 세워야하나요?

 

친구들은 다들 일해서 계속 자리를 지켜주기엔 무리가 있는데 친동생이 서도 예의에 어긋나지 않는지? 

장례식장이나 상조회사에서 사람을 요청하면 쓸 수 있는지?

 

또 친척의 지인들이 방문해서 내는 조의금이 생길거같은데 해당 친척이 본인 손님이 낸 조의금들은 따로 추려서 돌려달라고 하면 줘야하는지? 싸워야하는지?

 

이정도가 궁금합니다 선생님들...

댓글 36

best NextArcadia 2022.02.05. 11:05
조의금을 친척지인이 줬다고 친척이 달라고 준다는건 듣도보도 못한것 같은데
best 권창훈 2022.02.05. 11:05
친척 지인들 조의금을 왜나눔... 가족들끼리는 장례식 끝나고 나누긴함
best 퍼렁치킨 2022.02.05. 11:07
상조회사에서 접객도우미라고 서비스 신청하면 됨
친동생이 해도 문제없을거같음.. 가족이 하는것도 많이 봤어
best NextArcadia 2022.02.05. 11:05
조의금을 친척지인이 줬다고 친척이 달라고 준다는건 듣도보도 못한것 같은데
댓글
best 권창훈 2022.02.05. 11:05
친척 지인들 조의금을 왜나눔... 가족들끼리는 장례식 끝나고 나누긴함
댓글
천사시체 작성자 2022.02.05. 11:06
 권창훈
그건 모두 어머니에게 드리기로 합의해씀
댓글
ㅁㄴㅇㄹ 2022.02.05. 11:06
할머니 장례식 할때 조의금 받는거 손자사위가 했는데 나한테 매형이
댓글
천사시체 작성자 2022.02.05. 11:07
 ㅁㄴㅇㄹ
며느리더 사위도 없네 ㅠ
댓글
best 퍼렁치킨 2022.02.05. 11:07
상조회사에서 접객도우미라고 서비스 신청하면 됨
친동생이 해도 문제없을거같음.. 가족이 하는것도 많이 봤어
댓글
조리하는파랑검정 2022.02.05. 11:08
저희는 친척들이 2인1조로 돌아가면서 한걸로 알고있는데 거의 아버지가 하셨습니다.
댓글
무적철매 2022.02.05. 11:08
해당친척지인으로 조의금 들어오면 돌려주는 집도 있음 ㅇㅇ
빈봉투만 주는 집도 있고 봉투째 다 주는 집도 있고
집안분위기 나름인데 우리집은 빈봉투만 받았는데
엄마말론 봉투째 되돌려주는 집도 많다고
댓글
창원축구센터 2022.02.05. 11:08
가족이나 친인척이 안되면 믿을만한 아주 가까운 지인을 앞에 세워도 되지 않을까 싶어요.. 장례지도사나 상조회사랑 상의해보면 될 것 같아요
댓글
김채현 2022.02.05. 11:08
얼마 전에 상 치뤗었는데 없었을 때보다 상조 있으면 편하긴 하더라구요,,, 기존 장례식장에서 도움 받는 것보다 상조가 있으면 하나부터 열까지 다 가르쳐 주셔서 편했어요
댓글
2022.02.05. 11:09
상 당하셨나보네...
힘내요 천시형 ㅠㅠ
댓글
무적철매 2022.02.05. 11:09
조의금 받는것도 그냥 되는대로 섰던거 같음
그리고 요즘 코로나라서 성주가 받고 맞절하고 그러던데
댓글
안포 2022.02.05. 11:09
동생이하셔도 되는데 조문객들이 많이 오시면
좀 정신이 없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자리 비워놔도 알아서 조의금 넣고 다 하니 크게 걱정 안하셔도 될듯
댓글
생선 2022.02.05. 11:13
헉 비추 잘못 눌렀네요

그냥 사람 없이 우편함 같은거에 넣고 알아서 이름 쓰라고 되어 있는 곳도 있엇습니다…
댓글
Koyo 2022.02.05. 11:17
친척도 별로 없고 알려주는 사람도 잘 없고 해서 너무 괴로웠는데...
댓글
고무열동력기 2022.02.05. 11:18
가족들이 돌아가면서 했습니다. 다만 특성 상 한자를 읽을 줄 알아야 하다보니 아버지 항렬 분이 한 분은 꼭 고정으로 계셨었네요
댓글
Koyo 2022.02.05. 11:25
일단 나는 장례식장에 그냥 조의금 넣는 함이 따로 있고 열쇠를 내가 갖고 있었기 때문에 그 쪽에는 신경을 덜 쓸 수 있었음. 친척도 외가 쪽 한 가족, 친가 쪽 두 가족 정도가 끝이고 그마저도 다 여자 분들만 오셔서 뭐 돈 이야기 나올 구석도 없었고... 조의금은 친척들 지인들 조금 와주시긴 했는데 따로 안 나누고 끝냈음.
댓글
lavtov1 2022.02.05. 11:25
부의금 함이 따로 있어서 우린 거기다 넣으라고 했던 것 같음
댓글
설라스파이 2022.02.05. 11:34
동생이 서도 문제가 없고. 조의금 같은 경우는 장례비용 낸 사람들끼리의 얘기지. 자기가 장례에 보탠게 없는데 조의금을 가져가는 경우는 못 봄.
댓글
최소시고 2022.02.05. 11:34
준비하는 과정 1분1초가 힘들텐데 고생많으십니다 전관님
댓글
투령 2022.02.05. 11:35
음.. 장례의 주체가 어디냐에 따라 달라지는데
보통 할아버지대가 돌아가시면 아들딸들 앞으로온건 보통 나누더라
댓글
luve 2022.02.05. 11:42
할배 보내드릴때 였는디
사촌 남자가 조의금 받는 테이블 지키고
울아바이가 장남이라 조의금 정산하든데
댓글
붕어싸만코 2022.02.05. 11:51
보통 장례치르고 조의금으로 장례비 정산하고 남는돈은 나누든 어쩌든 상의해서 처리하고

각자 손님 봉투든 명단이든 전달하지, 온 손님들은 나중에 가야할일 생기면 가야하니깐
댓글
기성용 2022.02.05. 12:14
조의금함 두고 알아서 이름 적게 해놓은 곳이 많던데
댓글
타쉬종신 2022.02.05. 13:08
난 할아버지 장례식때 사촌형이랑 했었음
댓글
Glenfiddich 2022.02.05. 14:01
입구접객과 부의금관리는 진짜 믿을만한 사람 세워야합니다. 친동생 세우세요.
입구에서 조문객들한테 안좋은 인상 주고 그러는건 진짜 코로나 시국에도 어렵게 조문하러 오신분들에 대한 예의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조부모상 기준으로 저희집 같은 경우는
발인 당일 새벽에 조문 다 끝나면 봉투 다 꺼내서 봉투마다 순번을 적구요. (번호 적힌 봉투는 나중에 증거물(?)이 됩니다.)
1번 누구 10만원 - > 이런식으로 a4용지나 엑셀에 기록을 싹하고 금액확인 합니다.
(근데 금액 확인할때 다른 사촌형제든 다른집안에서 같이 참관하는게 오해없이 하는 좋은 방법입니다.)
그리고 리스트 완성되면 친척들한테 리스트 나눠주고 이중에 자기 손님들 체크해달라고 합니다.
--- 여기까지 피곤해도 발인 전에 끝내는게 좋습니다.

이후에 상 치르는데 들어간 총 비용 모두 제하고 조의금 분배합니다.
(비율로 할 수도 있고 상 비용은 가족회비 먼저 깔 수도 있고 그건 집안 규칙이나 사정에 따라)

이거 확실히 해야 친척들끼리 싸움 안납니다.
평소에 친척들간 우애좋다? 상 치를때 그런거 돈 앞에 날라가는거 한두번 본거 아닙니다.

암튼 장례식에 사용하는 비용들 사소한것까지 영수증 잘 챙기시고, 돈봉투 가방은 더더욱 정신차려서 챙기시구요.
사람이 경황이 없으면 진짜 실수를 하게 되거든요.
저도 코로나 시국 전후로 외조부모상 두 번 치러봐서 남 일 같지가 않네요.
고인 보내드리는 것도 힘든데 돈까지 신경써야하니..
그래도 전 사촌동생들이라도 있어서 그나마 도움이 되긴 했지만.
아무튼 힘내십시오.
댓글
Bandiere 2022.02.05. 15:26
아버지 돌아가셨을 때 큰아빠들이 번갈아가면서 서주셨음
나중에 장남인 내가 장례비용 부의금으로 정산하고 남는 금액 일부 떼서 수고비랑 교통비조로 드리긴 함(10만원씩...?)
진짜 윗댓처럼 장례 치를때 정신이 없어. 도와줄 가족 없으면 더더욱. 나는 도와주는 친척들이 있어서 그나마 다행이었는데... 요샌 상조회사에 요청하면 다 해주니 걱정말고 도우미 써도 됨. 그리고 부의금 받는 곳에 어지간하면 다 cctv있으니 너무 걱정하지마 ㅠㅠ
주변 사람들한테 힘든체도 안하려는 마음 너무 이해간다 ㅠㅠ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정보/기사 K리그1-K리그2 구단별 상무 1차-최종 합격자 명단 비교표 9 고랭지동태 1377 35
자유 루머 관련 짧은 공지 13 권창훈 1101 53
이벤트 (타갤홍보) 패갤에서 축구 유니폼 인증 이벤트 하고 있으니까 와서 참여해라 다들 6 안유진 1261 14
정보/기사 2023년도 FA 예정선수 명단 28 오리지널스 9535 46
에펨/로스터 FM2022 플스 국축갤 K리그 로스터 (2022.11.30 업데이트) 221 권창훈 13203 93
자유 ❗이것만 있으면 당신도 프로 플스인! 개축갤 뉴비들을 위한 필독서 모음❗ 26 뚜따전 16031 45
자유 국내축구갤러리 2022 가이드 7 권창훈 8812 27
인기 브라질전 우리 경기력은 좋을 거 같음 7 신객 139 12
인기 옆동네 눈팅러가 플스로 와서 좋은거 하나 24 전주카슬 142 7
인기 황희찬의 포즈를 보니 조선시대 입신체비를 그린 수양팔근도의 흑룡세를 보는것 같구나 3 요우조아 66 7
자유
이미지
히꼬작가 28 2
자유
기본
갓광혁 21 0
자유
기본
이노비오 60 1
자유
이미지
한량치킨 37 4
자유
기본
욘스볼 56 4
자유
기본
한량치킨 46 2
자유
기본
부산빠순구 48 5
에펨/로스터
기본
봇찌랑결혼기원 41 2
자유
이미지
FabioBezerraBellucci 50 3
자유
기본
코리요 73 3
자유
기본
응애에 18 0
자유
기본
정정용돌아와 58 2
자유
기본
버킷리스트 89 3
자유
기본
갓천갓프시 68 2
자유
기본
◖⚆ᴥ⚆◗ 111 6
자유
기본
보이지않는스탯 44 2
자유
기본
철혈존자 100 4
자유
이미지
권창훈 50 1
자유
기본
도태한남민증 62 3
자유
이미지
요우조아 67 7